초간단 무반죽 빵(이스트) - No knead yeast bread for beginners



초등학생도 만들 수 있는 무반죽 빵이예요. 밀가루, 물, 소금과 아주 소량의 이스트만 있으면 맛있고 신선한 빵을 맛볼 수 있어요. 소량의 이스트를 사용할수록 소화가 잘 되는 빵을 만들 수 있는데요. 0.5 ~1g의 이스트를 넣고 8 ~ 14 시간정도 밤새도록 발효를 시키면 다음날 폭신하고 쫀득한 빵을 구울 수 있어요. 동영상 레시피도 맨 아래 넣어두었어요. 

겨울방학! 아이들과 즐겁고 건강한 빵 만들기 도전해 보세요.

 

재료:

  • 강력분 300g 
  • 물 215g 
  • 소금 5g 
  • 드라이 이스트 1g (여름에는 0.5g만 사용하셔도 돼요.)





215g의 물에 이스트 1g(약 1/4 티스푼)을 넣고 섞어줍니다. 이때 발효시간을 줄이고 싶다면 따뜻한 물을 사용하셔도 됩니다. 하지만 저는 긴 발효시간을 거친 빵을 좋아하기때문에 늘 상온에 두었던 물을 사용합니다.




밀가루와 소금을 넣고, 마른가루가 보이지 않을정도만 섞어주면 됩니다.





Bulk fermentation - 반죽이 마르지 않도록 랩으로 덮어서 상온에서 발효시킵니다. 빵을 굽기 전날 밤에 발효를 시작하면 다음날 아침에 따뜻한 빵을 맛볼 수 있습니다.




22도씨에서 12시간 밤샘 발효시킨 반죽의 모습입니다. 




표면에 기포가 활발하면서 옆면을 관찰했을때, 표면이 꺼지지 않고 둥근지붕(dome) 모양을 유지하고 있어야 발효가 적절히 된거예요. 

과발효는 시큼한 맛을 낼뿐만 아니라,
반죽이 오븐에 들어가서 잘 부풀지 않기 때문에 부드럽고 탐스러운 빵을 만들 수 없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적당히 잘 부푼 반죽을 꺼내서 최종성형을 합니다. 최종성형은 겉바속촉한 빵을 굽기위해 매우 중요한 과정이예요. 여러가지 성형방법이 있지만, 그 중 초보자도 따라할 수 있도록 가장 쉬운 방법으로 성형해 볼게요.




초보자를 위한 성형 방법 :  Step-by-step guide


반죽을 좌우로 살짝 털듯이 늘려줍니다. 30cm 정도 될것 같아요.




좌우를 접어줍니다.




반죽의 윗부분을 잡고, 위의 사진과 같이 접어줍니다.




반죽을 180도 돌려서 다시 같은 방법으로 접어줍니다.




위와 아래를 접어준 반죽의 가운데 부분을 위의 사진과 같이 살짝 눌러서 반으로 접을 준비를 합니다.




위의 사진과 같이 반으로 접어줍니다.




가운데 부분을 꼼꼼하게 집어서 마무리 합니다.




반죽의 솔기부분이 아래로 가도록 유산지 위에 반죽을 놓습니다. 반죽이 마르지 않도록 윗부분을 보울로 덮어서 최종발효 합니다.




22도씨에서 90분 동안 발효한 반죽의 모습이예요.  집안 온도에 따라 발효시간이 길어지거나 짧아질거예요. 반죽의 2배가 되도록 부풀리지 마세요. 50% 정도 부풀었을때 오븐에 넣어야 오븐에서 나머지 부분이 부풀면서 폭신한 빵이 만들어 집니다.




190도씨로 예열된 오븐에서 30분 구워주세요.
이때, 베이킹 팬도 같이 예열시켜 주는것이 중요해요. 뜨겁에 달궈진 팬 위에서 구웠을때 좋은 오븐스프링을 만들 수 있어요. 

하나 더,  무쇠팬 콤보 세트가 없어도 스프레이에 물을 넣고 반죽위에 뿌려서 구우면 겉면이 바삭한 빵을 구울 수 있어요.






아래는 동영상 레시피예요. 보다 자세한 과정을 보실 수 있을거예요. Happy baking! Happy new year!

Youtube 비디오 레시피

"CC"버튼 오른쪽의 톱니바퀴를 누르고 자막을 한국어로 설정하세요.



1 Comments

  1. Merkur 15c Safety Razor - Barber Pole - Deccasino
    Merkur 15C Safety kadangpintar Razor - https://deccasino.com/review/merit-casino/ Merkur - 15C for Barber Pole is the perfect ventureberg.com/ introduction to the Merkur 나비효과 Safety Razor.

    ReplyDelete
Previous Post Next Post